예전에 희귀 아이템을 레진 판매하던 B클럽도 아니고...

B클럽에서 하이뉴건담, 덴드로비움 등등을 볼 수 있었다.

초고가여서 살수는 없었지만...


하지만 클럽G는 무엇인가?

센롱 건담이 클럽G로 나오는 것을 보고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.

레드 아스트레이 노멀 버전도 그렇게 아껴서 파는 것도 웃기지만

센롱 일반 모델을 클럽G에서 한정 판매하는 것은 오버의 극치를 보여주는 것 같다.

요즘 추세에 맞게 색놀이 마케팅에 성공한다 싶으니까

별도의 클럽G 전용 모델을 만들어서 한정이라면서

잊을만하면 재판하는 모습을 보면 한심하다.


아스트레이를 몇번이나 재판하는지 기다려 보고 있는 중이다.

나는 클럽G를 극구 반대한다.